Photo Image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원장 최희윤)과 성균관대(총장 신동렬)는 29일 성균관대 서울캠퍼스에서 기술사업화 분석모델 기반 교육 사업 발굴, 슈퍼컴퓨팅 인프라 공동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기술사업화 관련 데이터, 분석모델·시스템, 교육 프로그램 공동 활용 △기술사업화 지원 분석모델 및 시스템 활용 공동 교육과정 개발·운영 △우수 인재 육성 공동 신규 사업 발굴·협력 △슈퍼컴퓨터, 데이터 인프라 공동 활용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최희윤 원장은 “성균관대와 함께 개발한 기술사업화 분야 교육 과정은 우수 인재가 중소기업 혁신 성장을 주도할 실무 역량을 기를 수 있게 하는 중요한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며 “우수 인재들이 KISTI 인프라를 활용해 4차 산업혁명 핵심인 융합기술 사업화 전문 인력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대전=김영준기자 kyj85@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