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하나은행(행장 지성규)은 인사서비스 스타트업 자버와 간편 급여이체 서비스를 출시했다.

매월 발생하는 급여이체 업무에 대해 수취계좌 정보와 금액을 일일이 입력하는 불편함 없이 몇 번의 클릭만으로 이체 내역을 손쉽게 등록할 수 있다.

자버는 50인 이하 소규모 기업을 주대상으로 채용, 직원정보 관리 등 인사관리시스템을 제공한다. 하나은행과 API 연계를 통해 간편 급여이체 서비스를 인건비 관리화면 내에서 직접 이용할 수 있다. 자버를 이용하는 인사관리 담당자가 인건비 관리에서 급여이체 업무까지 한번에 처리할 수 있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간편 급여이체 서비스는 모바일과 컴퓨터 두 채널에서 모두 이용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사업자들이 현장에서 겪는 애로사항을 적극 반영한 편의성 높은 금융서비스 개발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길재식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