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에서 개발한 디지털 휴먼 '리나'가 패션잡지 나일론(NYLON) 코리아의 디지털 화보 모델로 발탁됐다.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는 넷마블에프앤씨(대표 서우원) 자회사다. 가상현실(VR) 플랫폼 개발과 버추얼 아이돌 매니지먼트 등 메타버스 관련 콘텐츠 제작과 서비스를 하고 있다.

'리나'는 성격과 재능, 다양한 내러티브를 가진 복합적인 인격체를 지향하는 디지털 휴먼이다. 인스타그램, 틱톡 등 SNS 채널에서 활동 중 이다. 지난 3월에는 연예기획사 써브라임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리나 화보는 가상과 현실을 넘나드는 버추얼 드림 걸(Dream Girl)이 콘셉트다. 리나의 짧은 인터뷰와 함께 나일론 코리아 인스타그램에 게재됐다. 리나는 추후 다양한 대외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