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통신비를 25% 줄일 수 있음에도 이러한 사실을 모르고 할인 혜택을 받고 있지 않은 이용자가 1200만명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동통신 3사 및 KTOA(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와 함께 '지원금에 상응하는 요금할인'에 대한 홍보와 안내를 강화했습니다.

한주성기자 h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