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유니티 코리아(대표 김인숙)가 '유나이트 서울 2020' 참가자 등록을 시작했다.

유나이트는 매년 전세계를 순회하며 열리고 있는 글로벌 개발자 컨퍼런스다. 강연과 업계 종사자 간 네트워킹 기회를 제공한다.

유나이트 서울은 오는 12월 1일부터 3일까지 유니티 스퀘어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혁신을 이끄는 크리에이터의 축제'란 주제로 개최된다. 유니티의 최신 기술 및 서비스 활용법과 엔진 로드맵은 물론 다양한 산업에서의 활용 사례를 소개하는 세션과 이벤트들이 마련될 예정이다. 사전 등록자에 한해 참여가 가능하다.

유니티 에반젤리스트, 스포트라이트 팀, 기술 팀, 유니티 전문가 그룹인 '유니티 마스터즈' 등 국내외 유니티 임직원 및 전문가들이 참여해 유니티 관련 최신 지식과 노하우를 제공할 계획이다.

김인숙 유니티 코리아 대표는 “유니티는 개발자와 크리에이터가 창작 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다양한 온라인 스마트워크 지원 프로그램을 확대 시행하고 있다”며 “최초로 온라인 상에서 진행되는 유나이트 서울 2020에도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