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스코는 10월 25일(금)부터 27일(일)까지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열리는 '에어페어-미세먼지 및 공기산업박람회(AIR FAIR 2019)'에 참가해 공기질 안심관리 솔루션을 선보였다.

’세스코 공기질 안심관리 솔루션‘은 라돈을 감지하는 공기청정기를 기반으로 하며, 통합상황실을 통한 공기질 실시간 모니터링 기능을 한다. 또한 위험 상황이 지속되면 세스코의 공기질 전문가가 긴급 출동해 공기질을 통합적으로 관리해준다. 뿐만 아니라 고객 주거환경과 생활 패턴 등 다양한 변수 및 생활 습관을 분석해 해결책을 제시해준다.

한편, 에어페어는 국내 미세먼지 저감 및 제어, 실내공기질 개선산업을 대표하고 최신 트렌드를 주도하는 국내 최대의 미세먼지 전문 전시회로, 참가기업의 효율적이고 성공적인 비즈니스 환경을 제공한다.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