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일진그룹이 핵심 계열사 일진머티리얼즈 지분 매각을 추진한다. 일진머티리얼즈는 이차전지용 핵심소재 동박을 생산하는 업체다.

24일 일진머티리얼즈는 지분 53.3%를 보유한 최대주주가 일부 원매자들에 지분 매각 등을 검토 중이라고 공시했다. 구체적인 사항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일진머티리얼즈 시가총액은 대략 4조원 규모다. 다수 국내 대기업과 사모펀드 등이 인수에 관심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일진머티리얼즈는 2010년대 집적회로기판(PCB) 소재회사에서 이차전지용 소재 회사로 도약하며 일진그룹 핵심 자회사로 부상했다.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 6888억원, 영업이익 699억원을 기록했다. 올 1분기에는 매출 2001억원, 영업이익 216억원을 올렸다.


일진머티리얼즈는 최근 93조원 규모 폭스바겐그룹 전기차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스페인 카탈루냐 지역 공장 신설에 5000억원을 투자하기도 했다.

박소라기자 sr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