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4000만명을 넘어섰다. 사진은 브라질의 마네 가힌샤 경기장 내 임시 의료 센터서 치료를 받은 환자의 모습. 연합뉴스/로이터>

전 세계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4000만명을 넘어섰다.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 집계에 따르면 18일 오후 5시32분(그리니치 표준시 18일 오전 8시 32분) 현재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4000만81명이다.

누적 사망자는 111만5000명을 넘어섰다.

누적 확진자가 4000만명을 넘어선 것은 중국이 지난해 12월 31일 세계보건기구(WHO)에 중국 후베이성 우한을 중심으로 정체불명의 폐렴이 발생했다고 보고한 지 293일 만이다.

누적 확진자는 지난 6월 27일 1000만명을 넘어섰고 8월 10일 2000만명, 9월 17일 3000만명 선을 각각 넘어섰다.

확진자 증가속도는 갈수록 빨라지고 있다. 첫 보고 이후 179일 만에 1000만명을 넘어선 뒤, 1000만명에서 2000만명은 44일 만에, 2000만명에서 3000만명은 38일 만에, 3000만명에서 4000만명은 32일 만에 각각 넘어섰다.

국가별 누적 확진자 수는 미국(834만명), 인도(749만명), 브라질(522만명), 러시아(140만명), 스페인(98만명) 순이다.

정현정기자 i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