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광주과학관(관장 김선아)은 오는 31일까지 수학과 예술의 융합을 주제로 개최하는 제2회 매스 아트(Math Art) 공모전 작품접수를 연장한다.

과학관은 코로나19 확산예방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에 따른 과학관 휴관과 학사일정 변동에 대응해 학생 참여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당초 지난달 31일에서 한달간 연장했다. 참가대상은 일반부(대학생 포함), 학생부(초·중·고)로 구분하며 매스 아트에 관심 있는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Photo Image
<제1회 매스아트 공모전 수상작(대상).>

2회째를 맞는 공모전은 수리과학문화 대중화에 기여하고 있다는 평가다. 시상으로 대상(1팀)에 부문통합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 금상(1팀)은 학생부에 한정해 광주광역시교육감상, 은상(4팀) 및 동상(6팀)에는 각 부문별로 국립광주과학관장상과 상금을 각각 수여한다. 공모전 참가자(팀)에는 공모작품당 제작지원비가 공통 지급된다.

과학관은 20작품 내외의 최종 수상작을 선정하여 올해 10월 아트사이언스 페스티벌 기간 중 수상작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참가자 특전으로 국립과학관법인 공동 특별전 '휴먼 라이프' 무료 관람권을 증정하고 과학관이 개최하는 매스 아트 관련 워크숍과 포럼 등 연계행사 개최 시 우선 참여권을 부여한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