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랜섬웨어들이 코로나19 관련 문서로 위장하거나 스스로 코로나바이러스 등의 명칭으로 변경하는 등 코로나 키워드를 지속적으로 악용하고 있다. 이처럼 랜섬웨어는 지속적이며 지능적인 변화를 거듭하며 대중소규모의 다양한 기업을 공격하고 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발표한 ‘2020년 1분기 랜섬웨어 동향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1분기에 발견된 신규 랜섬웨어는 Snake, Ako 등 30여 종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예기치 못한 랜섬웨어를 대비하기 위해 기업들은 백업을 가장 먼저 고려한다. 그러나 백업서버도 랜섬웨어에 안전하지 못하다. 백업 서버가 감염되면 기업의 모든 데이터를 복구할 수 없을 뿐만 아니라 기존의 데이터 백업은 다양하게 발생할 수 있는 문제를 해결하기 어렵다.

Photo Image
<이미지제공=게티이미지뱅크>

웨비나 전문방송 전자신문 올쇼TV는 7월 16일 목요일 오전 10시 30분부터 11시 30분 까지 "랜섬웨어를 이기는 백업과 재해복구 방안”이라는 주제로 무료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웨비나에서는 랜섬웨어 대응을 위한 방법론에 대해 알아보고 랜섬웨어 및 모든 장애상황에 복구가능한 재해복구 솔루션 RR4400 의 상세 기능 및 복구 시나리오를 상황별로 살펴본다.

행사 관련 자세한 내용과 무료 참관 신청은 관련 페이지(http://www.allshowtv.com/detail.html?idx=258)에서 확인할 수 있다.

Photo Image

이향선 전자신문인터넷기자 hyangseon.lee@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