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조이시티(각자 대표 조성원, 박영호)가 자회사 씽크펀(대표 오용환)이 개발한 모바일 MMORPG '블레스 모바일'을 오는 이달 31일에 정식 출시한다.

구글 플레이 및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동시 출시 예정이다. 탱딜힐 파티 플레이와 '길드전' 등 정통 MMORPG 감성을 모바일로 구현했다. 길드간 콘텐츠인 '분쟁전'이 특징이다.

조이시티는 비공개 테스트(CBT) 이용자 의견을 피드백했다. 파티 시스템을 개선했다. 초반 필드 몬스터 난이도를 하향조정했다.

이성진 조이시티 사업부장은 “일주일 간 CBT 이후 개선 작업에 밤낮으로 몰두해왔다“며 “이용자 기대에 부응하는 게임을 선보이기 위해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