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는 10월 25일(금)부터 27일(일)까지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열리는 '에어페어-미세먼지 및 공기산업박람회(AIR FAIR 2019)'에 참가해 'AIR INNOVATION'을 수상했다.

AIR FAIR AWARDS는 한국공기청정협회, 케이훼어스, 전자신문인터넷 주최로 에어페어에 참가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하며 디자인, 기술력, 혁신성, 신기술 등 5개 부분의 우수한 브랜드를 선정해 참가기업의 홍보를 지원한다.

삼성전자가 이번 에어페에서 선보인 무풍큐브는 직바람, 소음 걱정이 없는 무풍청정 공기청정기로 미세먼지 걱정없는 독보적인 99.999 필터 시스템이 특징이다. 극세필터, 필터 세이버, 숯 탈취필터, 하이브리드 집진 필터 등으로 구성됐으며 레이저 광원으로 아주 미세한 입자까지 감지하는 레이저 PM1.0 센서가 탑재돼있다.

공간에 따라 분리, 결합이 자유로운 큐브 디자인이 특징이며 청정도 확인이 쉬운 심플한 디스플레이와 어느 공간에도 조화롭게 어울리는 풀메탈 디자인이 장점이다.

한편, 에어페어는 국내 미세먼지 저감 및 제어, 실내공기질 개선산업을 대표하고 최신 트렌드를 주도하는 국내 최대의 미세먼지 전문 전시회로, 참가기업의 효율적이고 성공적인 비즈니스 환경을 제공한다.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