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이마트24·KB국민은행 디지털뱅크(분평동점) 외부>

이마트24는 KB국민은행과 함께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을 오픈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마트24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은 충청북도 청주시 분평동에 위치했다. 편의점에서 상품 구매를 하면서 은행 업무까지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다.

'KB디지털뱅크 분평동점'에서는 STM(스마트텔러머신)을 통한 △통장발행 △현금·수표 입출금 △체크카드·보안매체 발급 등이 가능하다. STM 운영시간은 9시부터 19시(공휴일 및 주말은 18시)로 휴일에도 이용할 수 있다.

또 KB화상상담전용창구에서는 △입출금 통장개설 △적금·예금 신규 △인터넷 뱅킹 신규·해지 △신용대출 등 대면채널 수준의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다.

이마트24와 KB국민은행은 이번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을 오픈 후 고객 반응 등을 확인하며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신호상 이마트24 마케팅 상무는 “유통과 금융이 결합되는 트렌드가 확산되고 있다”며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이 고객 만족감과 양 사 시너지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민경하기자 maxk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