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16일 홈페이지와 유튜브 등에서 새로운 가전컬렉션을 22일에 선보인다는 티저 광고를 공개했다.

15초 분량의 광고영상에는 냉장고, 워시타워, 식기세척기, 스타일러로 추정되는 여러 생활가전의 실루엣들을 담았다.

냉장고에는 빨간 체리, 워시타워에는 녹색 스카프, 식기세척기에는 파스텔 톤의 그릇, 스타일러엔 여러 벌의 옷들이 함께 보인다. 신제품이 색상과 소재를 차별화했을 것으로 보인다.

광고는 마지막 부분에 “당신의 인테리어 라이프를 위한 처음 만나는 가전컬렉션 2020. 10. 22 LG전자로부터”라는 문구를 남겼다.

Photo Image
<LG전자 광고 티저>

업계에서는 LG전자가 여러 가지 가전으로 구성된 새로운 '공간가전'을 내놓는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그동안 LG전자는 '공간과 조화를 이루고 고객가치를 더해주는 공간가전 솔루션'을 강조해왔다.

2018년에는 가전과 가구를 결합한 신개념 융복합 가전인 'LG 오브제(LG Objet)'를 런칭한 바 있다.

LG전자 관계자는 “22일 새로운 가전컬렉션을 온라인에서 공개할 예정”이라면서 “자세한 내용은 런칭 이전에 말하기 어렵지만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소라기자 sr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