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이제 아이폰에서도 교통카드 충전과 조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교통카드 캐시비 발행사 이비카드(대표 이근재)는 모바일캐시비 '아이폰 교통카드 충전·조회 앱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그간 아이폰에서는 근거리무선통신(NFC) 기능이 제한돼 모바일 캐시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었다. 아이폰 7, iOS 13버전 이상부터 캐시비카드 충전과 잔액조회가 가능해졌다.

아이폰에서 모바일캐시비앱을 설치한 후 휴대폰 뒷면에 캐시비카드를 접촉하면 간편하게 충전, 잔액조회, 사용내역 확인 등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신용·체크카드, 계좌이체로 캐시비카드를 충전할 수 있어, 교통카드 충전을 위해 편의점이나 충전소에 가야하는 번거로움도 사라졌다.

길재식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