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코로나19로 침체된 소비를 진작하기 위한 대한민국 동행세일이 열리고 있는 가운데 가전제품을 저렴하게 구입하려는 고객의 관심이 높다. 5일 서울 롯데하이마트 대치본점에서 고객이 가전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박지호기자 jihopres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