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지난 18일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농협은행 임직원들과 NH디지털Challenge+ 6기 선발 기업 대표들이 스타트업데이 행사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농협은행)>

NH농협은행(행장 권준학)은 지난 18일 서울시 서초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스타트업 육성·협업 프로그램 'NH디지털챌린지+' 6기 선발을 축하하는 행사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6기에는 2020년 챌린지 해커톤 수상 기업을 포함해 바이오, 메타버스, 모빌리티, ESG 등 다양한 분야에서 14개 기업을 선발했다. 기존 참여기업 13개사를 포함해 총 27개 스타트업을 선정했다.

선발 기업에게는 △입주공간 지원 △스타트업 경영진단 △산업분야와 기술관련 전문 교육 △법률, 특허, 인사노무, 세무, 투자 컨설팅 등 전문가 상담기회 제공 △범농협 사업연계(밋업데이) △투자유치 참여기회(데모데이)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이상래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은 “오픈이노베이션 기반 혁신을 만들고 고객 중심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