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는 스페인 마요르카에 위치한 라파 나달 아카데미에서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에게 전용 전기차 EV6를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Photo Image
<기아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이 EV6에 탑승해 포즈를 취했다.>

21일(현지시간) 열린 전달식은 EV6 유럽 본격 출시에 맞춰 열린 행사다. 기아가 나달에게 제공한 모델은 EV6 GT-라인(line)이다. 나달은 거주 중인 마요르카 지역뿐 아니라 2022 호주 오픈 등 테니스 투어 대회 등에서 EV6를 이동 수단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Photo Image
<라파엘 나달이 EV6 V2L 기능을 통해 밝힌 테니스 코트에서 자세를 취하는 모습.>

전달식에서 나달은 자유로운 전력 활용이 가능한 V2L(Vehicle To Load) 기능을 통해 테니스 코트 조명을 환히 밝히는 등 EV6를 직접 체험했다.

기아는 지난해 나달에 대한 후원을 연장하면서 2004년 첫 계약 체결 이후 21년 연속 나달과의 동행을 약속했다.

정치연기자 chiye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