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연구원이 중소벤처기업연구원으로 새로 출범했다.

중소벤처기업연구원은 11일 출범식을 개최했다. 중소기업기본법 개정에 따라 기존 중소기업연구원에서 중소벤처기업연구원으로 새 이름을 달게 됐다. 2017년 중소벤처기업부 승격 4년 만에 중소·벤처기업 관련 국가 연구업무를 전담하는 국책 연구기관의 위상을 확립할 수 있을 전망이다.

오동윤 초대 원장은 “중기벤처연 출범을 계기로 중소벤처기업정책 및 동향에 대한 정확한 예측과 확실한 대안을 제공하는 한편 국내 최고 국책 연구기관으로 발전해 나가도록 위상과 역량을 높여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날 출범식에서는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송갑석 국회의원, 김교흥 국회의원, 김경만 국회의원, 이동주 국회의원, 그리고 김인호 초대 중소기업연구원장을 비롯한 전임 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중소벤처기업연구원 비전 선포 및 현판 제막식을 진행했다.

권칠승 중기부 장관은 “우리 경제의 성장동력인 중소벤처기업의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상황에서 중소벤처기업연구원의 출범이 시사하는 바가 크다”면서 “중소벤처기업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하는 등 현장 밀착형 연구를 추진하고 양질의 연구를 통해 중소벤처기업의 혁신과 성장에 기여하면서, 세계적인 중소벤처기업 전문 연구기관으로 도약하기”를 당부했다.

Photo Image

유근일기자 ryu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