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나무기술(대표 정철)은 최신 가상화과 서비스형데스크톱(DaaS) 동향을 알리고 효율적으로 서비스를 도입하도록 정보기술(IT) 담당자를 위한 '2021 기업형 DaaS 동향 리포트'를 발간했다.

리포트는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기업 업무환경이 디지털로 변화하는 가운데 기업형 재택근무 솔루션으로 주목받는 DaaS 서비스와 트렌드를 소개했다.

2021 기업형 DaaS 동향 리포트는 △DaaS 시장 전망 △엔터프라이즈가 DaaS로 가야하는 이유 △시트릭스 VDI △KT 클라우드 △나무기술 엔터프라이즈 재택근무 솔루션 △DaaS 도입을 고민하는 기업을 위한 제안으로 구성된다.

이를 통해 최근 부상하는 DaaS 서비스와 VCC(Virtual Client Computing)시장 전망을 살펴볼 수 있다.

최근에는 엔터프라이즈가 펜데믹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대응 방안으로 VDI를 클라우드로 확장한 DaaS 기술이 주목을 받는다. 서비스형 데스크톱인 DaaS는 빠르고 유연하게 원격 업무 환경을 구현할 수 있다. IT 인프라 비용절감과 비즈니스 연속성을 확보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디지털 업무 환경을 도입해 시행한 기업 임직원은 만족도가 높은 편이다. 사용자 입장에서 출퇴근 시간을 활용할 수 있어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다. 불필요한 대면 회의나 서류업무를 줄인다.

리포트에 따르면 기업용 VDI 기술이 금융권 망분리 도입 확대 전성기에 이어 최근에는 구독형 도입이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권세창 나무기술 마케팅 팀장은 “코로나 사태 장기화에 따라 디지털 업무 환경 구축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DaaS가 기존 VDI의 한계를 넘어서는 차세대 스마트 워크 환경 구축 솔루션으로 성장한다”면서 “DaaS 도입을 고민하거나, 기업용 업무 환경 구축을 위한 새로운 솔루션을 찾고있는 IT 전문가에게 유용한 자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