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페이스북이 다음 달 2일 '페이스북 엑셀러레이터 서울' 데모데이를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페이스북 엑셀러레이터 서울은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를 목표로 하는 페이스북 글로벌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페이스북이 자체 진행하는 첫 번째 프로그램으로, 총 13개 기업을 선정해 지난 7월부터 약 6개월간 페이스북 내외부 전문가(투자, 법률 회계, 특허 등)와 오피스아워, 1:1 멘토링, 실무 사례를 중심으로 한 다양한 트레이닝과 워크샵 등을 제공해 왔다.

벤처캐피탈(VC), 스타트업 지원기관, 미디어, 창업가를 포함한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할 이번 데모데이에는 총 12개 기업이 이번 행사에 참여해 성과를 공유한다.

피칭을 진행할 12개 참여기업은 △아키드로우(3D 모델링 서비스 제공) △블루프린트랩(얼굴인식, AI, AR기술 활용한 기업용 솔루션 개발) △커넥트핏(긱(Gig)근로자를 위한 데이터 솔루션 제공) △임퍼펙트(보행자용 AR 솔루션 확대 적용) △인덴트코퍼레이션(소비자 영상후기 기반 커머스 플랫폼 서비스 브이리뷰 운영) △키튼플래닛(구강관리 서비스 개발) △룩시드랩스(VR 기술 활용 생체신호 분석&인지 능력을 평가 클라우드 플랫폼) △마이크로프로텍트(AI 딥러닝 기술 기반 보험 서비스) △파이온코퍼레이션(AI 영상광고 제작 및 집행 플랫폼 비스팟 운영) △링글잉글리시에듀케이션서비스(영어 원어민과 영어 학습자를 연결하는 스타트업) △소셜라디오컴퍼니(오디오 소셜 플랫폼 틴캔 서비스 제공) △제제듀(AI 수학 튜터 체리팟 서비스 운영)이다.

정기현 페이스북코리아 대표는 “페이스북은 성장하고자 하는 의지와 창의적 아이디어로 무장한 국내 스타트업들이 보다 혁신적이고 선한 방향으로 비즈니스를 실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데모데이는 오는 12월 2일 오후 2시부터 3시 45분까지 라이브로 진행한다. 12월 1일까지 공식 홈페이지에서 사전 등록한 신청자에게 별도로 발송되는 링크를 통해 참석할 수 있다.

김시소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