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이 2020년 하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실시한다.

넷마블(게임 퍼블리싱)을 비롯해 넷마블 개발자회사인 넷마블네오, 넷마블체리, 넷마블몬스터, 구로발게임즈 등 총 5개사가 참여한다.

모집 직군은 사업 PM, 마케팅, 광고기획, 디자인, 소프트웨어 개발, 빅데이터, QA, 경영기획, 인사, 게임기획, 프로그래밍, 개발 PM 등 14개 부문이다.

지원 자격은 2021년 1월 입사 가능한 기 졸업자와 2021년 2월 졸업 예정자를 대상으로 한다.

채용 절차는 서류전형, 코딩테스트(기술직무 해당), 온라인 인성검사, 필기전형, 면접전형, 채용검진 순으로 진행된다. 각 전형은 직무적합성과 '게임 전문가', '문제 해결력', '일류인재', '글로벌 마인드', '긍정적 영향력' 등 넷마블 인재상 부합도를 중점적으로 평가한다.

서류접수는 내달 5일까지 넷마블 채용 페이지를 통해 지원 가능하다. 11월~12월 필기전형과 면접전형을 거쳐 최종 선발된 인원은 21년 1월 중 입사한다.

배영수 넷마블 인사실장은 “넷마블은 한국을 비롯해 북미, 일본, 유럽 등 글로벌 주요 게임 시장을 선도적으로 도전하고 성과를 만들어가고 있다”며 “글로벌 게임업계를 함께 이끌어 갈 열정 넘치는 인재들의 많은 지원을 기다린다”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