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전영묵 삼성생명 대표이사>

삼성생명은 '임원〃주요주주 특정증권 등 소유상황보고서'를 통해 전영묵 삼성생명 대표가 자사주 6000주를 매입했다고 24일 공시했다.

전영묵 대표는 지난 19일 이사회 및 주주총회를 거쳐 대표이사로 선임된 후 19일 4000주, 20일 2000주 등 두 차례에 걸쳐 총 6000주 자사주를 매입했다.

전 대표와 함께 이번 주주총회에서 사내이사로 선임된 유호석 부사장(CFO)도 19일 자사주를 매입했다. 유 부사장이 매입한 자사주는 총 3000주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대표이사를 포함한 경영진의 자사주 매입은 어려운 경영여건 속에서도 책임경영을 통해 주주들에게 신뢰를 얻고, 회사를 더욱 성장시키겠다는 의지를 반영한 것”이라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