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RPA 도입이 확대되면서 기업들의 업무 자동화 영역의 확대와 관련한 정보 획득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다. 업무 선정에서부터 프로세스 분석 및 RPA를 위한 인공지능 등에 대한 보다 깊이 있는 이해가 필요하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이런 가운데 전자신문인터넷이 RPA 관련 컨퍼런스, 특강, 워크숍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하여 주목을 받고 있다. 작년에 이어 올해 역시 기업들의 업무 자동화 확대와 관련한 교육 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RPA 과제 발굴 및 설계 워크숍'에 이어 지난 15일 한국광고문화회관에서 ‘성공적인 디지털 혁신과 RPA 자동화 영역 확대를 위한 AI 활용 방안 및 실무 가이드’ 워크숍을 개최했다.

Photo Image
<그리드원 장석수 부사장(CTO)>

이번 워크숍은 인공지능 솔루션 전문기업 그리드원(대표 김계관)이 담당했으며 그리드원은 지난해 상반기 폴리텍대학교 강서 캠퍼스에서 ‘RPA+인공지능’ 교육을 진행한 이후 명지대, 남서울대, 극동대 등에서 인재 양성을 위한 교육에 참여했다. 하반기 들어서도 카이스트, 한성대 등과 함께 RPA 도입 기업 직원을 대상으로 한 RPA 및 인공지능 교육을 진행했다. 또한 기업들의 RPA 교육을 위해 수 차례 세미나와 강연에 나선 바 있다.

이날 강연은 디지털 혁신 및 인공지능을 통한 업무 자동화가 필요한 기업과 RPA 업무 자동화 분야의 기획자 또는 개발자를 대상으로 준비됐다. Al를 실무에 적용하기 위한 기본지식, 적용사례 및 RPA와의 연계 방안을 구체적으로 다루고 다양한 사례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된 것.

강연의 주요 내용은 △인공지능과 딥러닝의 기본 개념 △구조화된 데이터를 활용한 인공지능 개발 사례 △이미지 데이터를 이용한 인공지능 개발 사례 △OCR을 활용한 종이문서 처리 자동화 사례 △GAN(Generative Adversarial Network)과 생성 모델의 이해 △MLP(Multi-Layer Perceptron)의 구조화된 데이터 처리 등이다.  

아울러 이번 특강에서는 인공지능 분야 박사인 그리드원의 CTO 장석수 부사장이 직접 연사로 나섰다. 장 부사장은 미국 클락슨 대학(Clarkson University)에서 전기전자공학 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NASA 동력자원부에 근무하는 등 인공지능 뉴럴 네트워크(Artificial Neural Network)를 이용한 시스템 모델링(System Modeling) 연구를 진행해왔다. 장 부사장은 특히 RPA를 위한 인공지능(AI for RPA) 연구개발의 권위자로 알려졌다.

장석수 그리드원 부사장은 “최근 국내의 많은 기업이 RPA를 활용한 디지털 전환을 추진하면서 업무 자동화 영역 확대에 대한 부분의 고민도 함께 늘고 있다.”며 “넥스트 RPA를 위해 기업에 필요한 사항을 직접 교육하기 위해 마련된 만큼 많은 담당자가 실무 가이드를 통해 지식과 역량을 확보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국내 최초로 RPA 솔루션을 선보이며 업계를 이끌고 있는 만큼 향후 기업의 업무 자동화에 기여하고, 직원들의 근로 만족도 향상을 위해 다양한 형태의 인공지능 및 업무 자동화 관련 교육에 적극 나서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그리드원은 2005년 설립한 인공지능 솔루션 전문기업으로 국내 최초로 RPA 솔루션을 선보인 이래 현재 100개 이상의 국내 기업에 RPA를 구축한 지능형 RPA 기업이다. 주요 제품으로 지능형 RPA 솔루션 ‘오토메이트원’과 인공지능 전문 솔루션 ‘에이아이 인스펙터원’, 테스트 자동화 솔루션 ‘테스트원’ 등이 있다.

 류지영 전자신문인터넷 기자 (thankyo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