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좌측부터) 신유열 롯데지주 미래성장실장, 김상현 롯데 유통군 총괄대표, 김정한 주시카고 총영사, 알렉시 지아눌리아스 일리노이주 총무장관, 이강훈 KIND사장, 노준형 롯데지주 ESG경영혁신실장, 김태홍 롯데호텔앤리조트 대표이사가 13일 오전(현지시각)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L7시카고 바이 롯데' 그랜드 오픈 기념식에서 리본 커팅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롯데호텔앤리조트는 지난 13일 미국 시카고 현지에서 'L7 시카고 바이 롯데' 공식 리브랜딩 오픈을 맞아 개관 행사를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L7 시카고는 롯데뉴욕팰리스, 롯데호텔 시애틀, 롯데호텔 괌에 이은 롯데호텔앤리조트의 네 번째 미국 체인이다. 북미 최초의 L7 호텔이다.

행사에는 알렉시 지아눌리아스 일리노이주 총무장관을 비롯한 김정한 주시카고 대한민국 총영사, 이강훈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KIND) 사장 등 주요 인사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롯데그룹에서는 신유열 롯데지주 미래성장실장을 비롯해 김태홍 롯데호텔앤리조트 대표, 김상현 롯데유통군 총괄대표, 노준형 롯데지주 ESG경영혁신실장 등 25명이 참석했다.

전체 14층 191실 규모의 L7 시카고는 뉴욕 맨해튼과 함께 미국 내 마천루 최대 밀집 지역으로 손꼽히는 시카고 루프에 자리 잡았다. 도시의 관광 명소와 비즈니스 지구에 모두에 접근성이 뛰어나다는 설명이다. 시카고 강을 따라가는 강변 산책로인 시카고 리버워크와 시카고 최대 상업 지구인 매그니피션 마일 인근에 위치해 있어 다양한 목적의 시카고 방문객들을 맞이할 수 있는 호텔이다.

롯데호텔앤리조트는 지난해 베트남 하노이에 L7브랜드 첫 해외 호텔을 연 데 이어 미국 시장에서도 L7으로 시장의 문을 두드린다. 이미 미 동부와 서부에서 5성급 호텔을 운영 중인 롯데호텔앤리조트는 L7 시카고가 문을 열면서 미 대륙을 횡단하는 호텔 벨트를 잇게 되었다.


김태홍 롯데호텔앤리조트 대표는 “L7 시카고는 L7 브랜드의 미국 첫 진출이라는 점에서 뜻깊다”며 “새로운 호텔에서는 한국적인 따스함이 깃든 환대 서비스와 시카고의 특색이 융합된 독특한 호텔 경험을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민경하 기자 maxk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