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가 28일 개막하는 '2024 부산모빌리티쇼'에서 고성능 쿠페 모델 '뉴 M4'와 전기 스포츠 액티비티쿠페(SAC) '올 뉴 iX2'를 국내 처음 공개한다.

Photo Image
BMW 뉴 M4

여기에 고성능 미니(MINI) 모델 '뉴 MINI 컨트리맨 JCW'와 전기차로 진화한 '뉴 올-일렉트릭 MINI 쿠퍼' 등 총 18가지 모델을 전시한다.

뉴 M4는 부분변경을 거쳐 더욱 스포티한 디자인으로 거듭난 고성능 쿠페이며, 올 뉴 iX2는 BMW 브랜드 최초 순수 전기 SAC다.

뉴 올-일렉트릭 MINI 쿠퍼는 클래식 '미니DNA'를 계승한 원형 OLED 디스플레이, MINI 토글바와 함께 BMW그룹 최신 전기 구동계를 갖췄다.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을 지원하는 배출가스 없는 전기 MINI의 다재다능한 매력을 선보인다.

Photo Image
BMW 뉴 MINI 컨트리맨 JCW

BMW는 미래 비전을 담은 콘셉트 모델 'BMW 비전 노이어 클라쎄', XM 레이블 레드와 i7 M70·i5 M60 x드라이브(Drive) 등 전기화 모델로 선보인다.

BMW 모토라드도 '끊기지 않는 라이딩의 즐거움'을 주제로 고성능 크로스오버 모터사이클 '뉴 M 1000 XR', 레트로 로드스터 모델 'R 12 nineT', 스포츠 크루저 'R 12'를 전시한다.

한상윤 BMW그룹 대표는 “부산 시민과 경남 도민에게 BMW그룹이 제시하는 미래 모빌리티 방향성을 선보이고 다양한 신차를 통한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부산모빌리티쇼 참가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Photo Image
BMW 뉴 올-일렉트릭 MINI 쿠퍼

김지웅 기자 jw031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