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오기웅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왼쪽)이 27일 대전 서구에 위치한 사회복지시설 후생학원에서 위문금과 물품을 전달한 후 기념촬영했다.(사진=중소벤처기업부)

오기웅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이 추석을 맞아 27일 대전 서구에 위치한 사회복지시설 후생학원을 방문해 위문금과 물품을 전달했다.

오 차관은 미취학 아동과 초등학생, 중·고등학생의 생활공간을 둘러보고, 전통시장 장보기로 구입한 간식·생필품 등을 기부했다. 중기부 직원들도 성금을 모아 온누리상품권을 마련했다.

중기부는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매년 명절에 사회복지시설을 찾아 위문품과 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중기부와 후생학원은 지난 2011년 명절 전통시장 장보기 물품 기부를 계기로 13년째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오 차관은 “사명감으로 헌신하는 원장님과 직원들께 감사드리며 아동들이 소외감을 느끼지 않도록 따뜻한 정을 나누는 한가위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송윤섭 기자 sy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