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넵(대표 추유광)이 네이버클라우드 플랫폼을 통해 자사 'CASB(Cloud Access Security Broker)' 보안 서비스 '디가드'를 공급한다고 22일 밝혔다.

디가드는 고객사에 DB 암호화와 파일 암호화 기능을 제공하는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이다. 제품은 월 구독 서비스로 고객사에 제공된다. 제품은 서버 내 개인 정보 유출을 차단하는 모니터링 기능을 갖췄다. 솔루션은 국내 대형은행과 공공기관 등에서 쓰인다.

회사 관계자는 “네이버클라우드와 마켓플레이스 솔루션 파트너십을 계기로, 국내 CASB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며 “암호화 기능과 개인 정보 모니터링 서비스를 갖춘 최적 제품인 만큼, 한국 산업계에 최적화한 제품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임중권기자 lim918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