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웹젠의 신작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뮤 아크엔젤2'가 전작 '뮤 아크엔젤'과 함께 흥행 중이다.

웹젠이 지난 9월 9일 출시한 신작 모바일 게임 '뮤 아크엔젤2'는 출시 1주일만에 구글플레이 스토어 매출순위 8위에 올랐다. '뮤 아크엔젤2'는 구글플레이 스토어 인기 게임 순위에서도 1위의 자리를 지키고 있어 가입 회원 확대로 이어지고 있다.

웹젠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뮤 아크엔젤2' 가입 회원이 증가하고 있으며, 매출도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어 연휴가 지난 뒤에 성장세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웹젠은 민족의 명절 추석을 맞아 다양한 '뮤 아크엔젤2' 이벤트도 진행한다.

웹젠은 9월 18일부터 22일까지 '뮤 아크엔젤2'에 접속한 회원들에게 게임 내에서 사용할 수 있는 고급 아이템을 매일 지급하며, 게임 캐릭터의 능력치를 올려주는 한가위 기념 '호칭'도 제공할 계획이다.

같은 기간동안, 웹젠은 출석 체크 이벤트, 길드원들과 함께 길드 보스를 사냥하고 커뮤니티에 인증한 회원들 50명을 추첨해 게임내 아이템을 지급하는 등의 커뮤니티 이벤트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 웹젠은 각종 추석 이벤트를 통해 연휴 동안 회원 모집 및 게임 이용 활성화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뮤 아크엔젤2'의 전작 '뮤 아크엔젤'도 구글플레이 스토어 매출순위 10위권을 지키며 매출 견인에 기여하고 있다. '뮤 아크엔젤'은 2020년 5월 출시 직후 구글플레이 매출순위 3위에 올랐다. 출시 1년이 넘은 지금까지도 구글플레이 스토어 매출 순위 10권 초반의 자리를 지키며 장기 흥행 게임으로 게임성을 인정받았다.

안호천기자 hc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