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하나금융그룹(회장 김정태)은 지난 6월 인도네시아에서 출범한 'LINE Bank(라인뱅크)'가 출범 3개월 만에 신규 고객 20만명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인도네시아가 인구 2억7000만명 세계 4위 인구대국임에도 전체 국민 중 약 60%가 은행 계좌가 없을 만큼 이용률이 낮은 점을 감안하면 단기에 이룬 성과다.

라인뱅크는 지난 15일 기준 요구불계좌 24만좌, 직불카드 발급 16만좌, 수신잔액 1951억루피아(약 156억원)를 달성했다.

라인뱅크는 하나금융그룹이 세계 1억8800명의 월간활성사용자수(MAU)를 보유한 글로벌 모바일 플랫폼 라인과 협업해 인도네시아에 선보인 디지털 뱅킹 서비스다. △비대면 계좌 실명확인(e-KYC)을 이용한 계좌개설 △정기예금 △직불카드 △QR코드 간편결제 △무카드(Cardless) 출금 △공과금 납부 등의 기능을 제공한다.

하나금융은 라인뱅크가 빠르게 신규 고객 유치에 성공한 이유로 빠르고 편리한 비대면 실명확인과 계좌개설 프로세스, 단순하면서도 차별화된 UI·UX, 송금수수료 면제 등으로 MZ세대 수요를 충족한 점을 꼽았다.

특히 직불카드의 경우 라인프렌즈 인기 캐릭터 디자인을 적용해 MZ세대에게 큰 호응을 이끌고 있다. MZ세대 사이에서 직불카드 언박싱(개봉) 영상이 소셜미디어 틱톡 앱에서 자발적으로 홍보되고 있다. 브라운 캐릭터가 사용된 직불카드의 경우는 일시적으로 재고 부족 현상을 겪을 만큼 흥행을 거두고 있다.

글로벌 모바일 앱 분석업인 앱애니(App Annie) 조사에 따르면 올 2분기 기준 라인뱅크는 인도네시아 뱅킹 앱 활동성 지수 6위에 올라 현지 대형은행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하나금융그룹 관계자는 “디지털 뱅킹에 친숙한 MZ세대에게 더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이달 초 라인뱅크 앱에 QR코드를 이용한 간편결제 기능을 추가했다”며 “하반기 중 개인 대출 상품을 출시할 예정으로 현지 금융감독청에 승인서류를 제출했다”라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