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 SBA)이 대중소기업과의 연대를 토대로 블록체인 산업의 중추역할을 담당할 미래 인재들을 발굴 육성하는 데 힘쓴다.

3일 서울산업진흥원은 삼성전자와 블록체인 미디어기업 디센터와 공동으로 오는 12~13일 양일간 서울 대치동 SBA아카데미에서 '블록체인 해커톤'을 개최한다고 전했다.

Photo Image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이번 행사는 금일부터 오는 14일까지 삼성전자와 디센터가 추진하는 블록체인 인재육성 행사 '파운더스(FOUNDERS)'의 일환으로, 110여명의 참가자들이 블록체인 교육·현직자 프로젝트 멘토링·인턴십 연계 등을 통한 체계적인 과정을 거치면서 체득한 바를 실생활 에 적용할 수 있는 기술들로 직접 구성해내는 과정으로서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정익수 서울산업진흥원 고용지원본부장은 “블록체인 해커톤과 같은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에 공공분야의 지원이 적극적으로 이뤄져서, 우리나라가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시대의 유망산업을 선도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기업 및 전문기관들과 적극 협력하여 청년들과 구직자들이 SBA아카데미를 통해 미래기술에 대한 핵심역량을 쌓을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