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사진='코리아 그랜드 뮤직 어워즈' 조직위원회, 일간스포츠

'코리아 그랜드 뮤직 어워즈(KGMA)'가 탄생을 알렸다.

13일 KGMA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제1회 코리아 그랜드 뮤직 어워즈'가 오는11월 2일과 3일 양일간 한국에서 개최한다.

'코리아 그랜드 뮤직 어워즈'는 한 해 동안 국내외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은 K팝과 트로트 등 대중음악의 다양한 부문에서 유의미한 성과를 거둔 가수와 음악을 선정해 시상하는 무대다.

'코리아 그랜드 뮤직 어워즈' 측은 "공정성과 대중성을 바탕으로 K컬처를 전 세계에 확산시킨 역할을 한 아티스트들에 대한 존경의 마음을 담아 특별한 시상식으로 꾸며진다"면서 "각 분야 최고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의 공정한 심사와 디지털 음원 및 음반 판매량, 모바일 투표를 통한 팬들의 참여 등을 바탕으로 수상자를 선정해 K팝 아티스트와 팬들이 신뢰하는 시상식을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코리아 그랜드 뮤직 어워즈'는 K팝 레전드들이 참여하고, 재능 있는 신인들을 발굴해 K팝의 과거와 현재, 미래가 함께 하는 화합과 연대의 자리가 될 전망이라고. 특히 올해는 1926년 발매된 윤심덕 '사의 찬미'를 시초로 하는 한국 대중음악이 100주년을 앞두고 있는 터라 '코리아 그랜드 뮤직 어워즈'의 개최는 의미를 더한다는 설명이다.


한편 '코리아 그랜드 뮤직 어워즈'는 일간스포츠(이데일리M)가 주최하고 KGMA 조직 위원회가 주관한다. 아티스트 라인업과 시상 부문, 심사 기준 등은 순차적으로 홈페이지와 투표앱 팬캐스트에서 확인 가능하다.


전자신문인터넷 이금준 기자 (auru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