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사진=엔브이(NV)엔터테인먼트

woo!ah!(우아!) 나나가 '만인의 최애 아이돌'로 성장 중이다.

소속사 엔브이(NV)엔터테인먼트는 25일 "Mnet '퀸덤퍼즐' 등을 통해 올해 여름을 누구보다 바쁘게 보냈던 woo!ah!(우아!) 나나에게 방송가의 러브콜이 이어지고 있다"라고 전했다.

woo!ah!(우아!) 나나는 지난 14일 프로젝트 걸그룹 엘즈업의 멤버로서, 첫 번째 미니앨범 '7+UP'을 발매하고 타이틀곡 'CHEEKY'로 활동 중이다. 나나는 틀린 답은 없으니 어디든지 마음 가는 대로 가보자는 메시지가 담긴 'CHEEKY'를 통해 '요즘 애들'의 매력을 마음껏 뽐내고 있다. 또 반복되는 후렴구에서 다양한 손동작의 포인트 안무로 자유로우면서도 힙한 느낌을 보여줬고, 다른 멤버들과 함께 시너지를 만들어내며 MZ세대의 당당함을 퍼포먼스에 담았다.

엘즈업 멤버로서 나나는 Mnet '엠카운트다운',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 MBC M '쇼 챔피언' 등에 출연, 대중의 '입덕'을 부르고 있다. 나나를 향한 대중의 관심은 각 방송사에서 유튜브에 공개하는 멤버별 직캠 영상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나나의 영상은 방송사를 가리지 않고, 평균 1만 회 이상을 꾸준히 기록하며 나나를 향한 대중의 뜨거운 관심을 증명하고 있다.

나나는 지난 8월 15일 종영한 Mnet 예능 '퀸덤퍼즐'에서 최종 2위에 오르며 프로젝트 걸그룹 엘즈업의 멤버로 발탁됐다. '퀸덤퍼즐'은 기존 활동하던 걸그룹 멤버 또는 걸그룹 출신의 아티스트들을 조합해 시청자들이 최상의 조합을 완성하는 프로그램으로, 나나는 '퀸덤퍼즐'에서 가장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는 참가자였다.

나나는 '퀸덤퍼즐'을 통해 춤, 노래, 랩 등 어떤 역할이든 수준급 실력을 갖추고 있는 것을 보여줬다. 또 상대방을 기분 좋게 하는 미소, 긍정적인 태도, 재능을 뛰어넘는 노력까지 나나는 어느 하나 모자란 것 없는 '육각형 걸그룹 멤버'로 인정받았다.

지난 2일에는 JTBC '아는형님'에 출연해 예능 베테랑들 사이에서 돋보이는 예능감을 자랑했다. 남자 아이돌 댄스부터 랄랄과의 즉석 상황극, 남다른 승부욕까지 보여주며, '국민 MC' 강호동으로부터 "기운이 넘친다. 톤 자체가 예능 톤"이라는 칭찬을 받기도 했다.

소속사 엔브이(NV)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퀸덤퍼즐' 출연 이후 나나의 매력에 빠진 대중이 많아지고 있다. 방송가의 러브콜도 이전보다 많아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woo!ah(우아!), 엘즈업 뿐만 아니라 개인 활동도 꾸준히 할 계획이다. 앞으로도 나나에게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나나가 속한 그룹 woo!ah!(우아!)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활동을 통해 팬들과 만나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홍은혜 기자 (graceho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