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사진=FNC엔터테인먼트

밴드 엔플라잉이 태국과 대만 라이브 공연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그리고 오는 1월 미국 투어를 향한 기대감을 키웠다.

엔플라잉은 지난 19일 방콕에서 ‘2022 N.Flying Live ‘Into The Light’ in Bangkok’, 26일 대만에서 ‘2022 N.Flying Live ‘Into The Light’ in Taipei’ 공연을 개최하고 현지 팬들과 만났다. 이는 멤버 서동성이 합류한 후 3년 만에 방콕과 대만에서 처음 완전체로 선보이는 공연으로 그 의미를 더했다.

엔플라잉은 ‘The World Is Mine’를 부르며 신나는 분위기로 공연의 포문을 열었다. 이어 ‘R U Ready?’ ‘Endless Summer’ ‘기가 막혀 (Awesome)’ 외에도 지난 10월 발매한 미니 8집 타이틀곡 ‘폭망 (I Like You)’, ‘Monster’와 엔플라잉이 팬들을 위해 특별히 준비한 현지 커버 곡 등 다양한 곡으로 공연의 열기를 끌어올렸다.

Photo Image
사진=FNC엔터테인먼트

‘Into The Light’라는 공연의 제목에 걸맞게 엔플라잉은 “저희가 빛 속으로 들어가면 그곳이 공연장이라는 의미를 담아 이번 공연을 준비했다. 예쁜 별이 되어주셔서 감사하다”며 팬 사랑 면모로 훈훈한 감동을 안겼다. 이에 팬들은 떼창과 함성, 뜨거운 앵콜 요청으로 호응했다. 엔플라잉은 지치지 않는 에너지로 라이브를 열창하고, 센스 있는 팬 서비스와 무대 매너로 화답하며 공연을 알차게 채웠다.


엔플라잉은 활발한 공연 활동을 펼치며 더 많은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뮤직 페스티벌인 ‘COUNTDOWN FANTASY 2022 2023’에 12월 30일 출연을 확정하고, ‘2023 N.Flying LIVE USA TOUR 'DWUW : Do What You Want'’를 개최해 내년 1월 13일 뉴욕을 시작으로 시카고, 산후안, 애틀랜타, 휴스턴, 로스앤젤레스에서 공연의 열기를 이어간다.


전자신문인터넷 이금준 기자 (auru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