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대공감 뮤지션' 매력의 임영웅이 올해 K팝계를 대표하는 아티스트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했다.

26일 서울 고척돔 현장과 카카오TV·OTT 웨이브(WAVVE) 등에서는 ‘MMA2022(MELON MUSIC AWARDS, 멜론뮤직어워드) Presented by 카카오뱅크’가 진행됐다.

Photo Image
사진=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차승원이 시상자로 나선 '올해의 아티스트'에는 임영웅이 멜로망스, 방탄소년단, (여자)아이들, 아이브 등의 쟁쟁한 후보를 제치고 영예를 차지했다.


임영웅은 "이렇게 큰 상을 받을 날이 있을 거라고는 상상 못했던 그 시절이 떠오른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해서 여러분들께 정말 더 멋지고 좋은 음악 들려드리려고 노력하는 그런 가수가 되겠다. 영웅시대(공식팬덤) 너무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