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록사운드로 재탄생한 역주행곡 '다라리 (DARARI)'를 역동적으로 즐기는 트레저의 모습이 공식 콘텐츠로 마침내 공개됐다.

13일 YG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유튜브채널을 통해 트레저 첫 미니앨범 수록곡 '다라리 (DARARI)' 익스클루시브 퍼포먼스 비디오를 공개했다.

Photo Image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다라리' 익스클루시브 퍼포먼스 비디오는 밴드편곡과 함께 원곡의 분위기를 한층 더 무게감있고 풍성하게 표현한 사운드와 퍼포먼스를 새롭게 담은 작품이다.

뮤비급 스케일과 연출로 완성된 영상 속 트레저는 파워풀한 사운드감을 배경으로 기타를 연주하는 듯한 동작 등 재치있게 록스피릿을 발산하는 모습을 보인다.

Photo Image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는 미국 빌보드, 스포티파이, 타이달 등 글로벌 플랫폼에서 자연적인 유행을 보이던 원곡과 함께, 트레저의 새로운 매력을 볼 수 있다는 글로벌 평가와 함께 공개된지 7시간 만에 100만뷰를 돌파하는 등 큰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Photo Image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트레저는 최근 소속사를 통해 "이 모든 기회가 우리 트레저메이커(팬덤명) 덕분이다. 수록곡까지 사랑해 주신 많은 분께 감사한 마음과 존경심을 담아 열심히 준비했다. 힘이 되어주신 분들께 좋은 선물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