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오르다코리아는 4월 1일(목)부터 4일(일)까지 세텍에서 개최되는 '2021 서울국제유아교육 전&키즈페어'에 참가해 유대인 영재교육을 기반으로한 교구를 선보였다.

창의성 교육을 주도하는 이스라엘 오르다(orda) 사에서 개발한 블록은 유태인 영재교육을 기반으로 한 게임식 교구이다. 와이즈만 과학 연구소, 대학 교육학자, 철학자, 미술학자, 심리학자를 비롯해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20년간 연구한 결과로 만들어졌다.

Photo Image

오르다의 게임식 학습법은 아동이 자발적인 흥미와 즐거움을 통해 논리적, 수학적 사고력 및 창의적인 문제해결을 키우며 이를 평생 습관화하는 데 초점을 두고 있다. 오르다 게임은 현실의 이미지와 경험들을 반영하는 축소된 대결상황이나 함께 협동해야 하는 문제해결 상황들이 시뮬레이션 돼 있다. 이러한 게임을 통해 얻은 문제해결 능력은 아동들이 겪게 될 실제 상황을 준비하고 규칙성을 지키는 습관과 타인을 배려하는 마음을 기르게 한다.

Photo Image

오르다의 교구는 개인 발달단계에 따라 사용할 수 있도록 고려돼있으며 아이들이 마음 놓고 가지고 놀 수 있도록 무독성 재질로 만들어졌다. 현재 영국 초등학교에서 과학 교재로 사용하고 있는 로꼬 블록은 아이들의 교육적 발달 단계와 교육 과정에 적합하도록 고안된 조립 시스템이다.

한편, 온페어-유교전은 '아이 교육, 용품 제품'을 한자리에 만나 볼 수 있는 국내 최대 유아, 아동 전시회이다. 이번 유교전은 유아동 전시회 최초로 온·오프라인 동시 진행 형태로 진행하는 '유교전 플러스'로 개최된다.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