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출처:/ KBS2 '함부로 애틋하게' 캡처>

김우빈이 KBS2 수목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에서 수지를 향한 자신의 애틋한 마음을 고백해 많은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28일 방송된 KBS2 ‘함부로 애틋하게’에서 신준영(김우빈 분)이 노을(배수지 분)을 향한 애절한 진심을 고백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준영은 자신의 진심을 오해한 노을에게 기습 키스를 하면서 “을아 난 단 한 번도 널 이용한 적도 갖고 논 적도 없어”라고 설명했다.

특히 준영은 자신을 믿지 못하는 을에게 애절한 표정으로 “을아 사랑한다”라고 다시 한 번 진심을 고백했지만 노을은 끝내 그의 곁을 떠나려고 했고, 결국 준영은 “가지마 을아”라며 붙잡아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배우 김우빈, 수지 등이 출연한 KBS2 수목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는 매주 수, 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윤지 기자 yj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