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노홍철, 주우재가 ‘지구마불 세계여행2’의 업그레이드된 스케일과 곽빠원(곽튜브, 빠니보틀, 원지)의 각성을 예고했다.

ENA와 TEO의 예능 프로젝트 ‘지구마불 세계여행’에서 빠니보틀, 원지, 곽튜브의 랜덤 여행을 함께 즐긴 대리 여행가 노홍철, 주우재가 ‘지구마불 세계여행2’(이하 ‘지구마불2’)에도 어김없이 함께 한다. ‘지구마불2’ 첫 방송을 앞두고 노홍철, 주우재가 시즌2로 돌아오는 소감과 함께 관전 포인트를 전해왔다.

먼저 노홍철과 주우재는 ‘지구마불’이 시청자들의 큰 사랑에 힘입어 시즌2로 돌아오는 소감을 전했다. 노홍철은 “여행을 업으로 삼을 만큼 진정성 가득한 친구들의 좌충우돌 여행기를 알아봐 주셔서 내가 더 기쁘다”며 곽빠원을 향한 시청자들의 사랑에 감사함을 전했고, 주우재는 “시청자분들과 마찬가지로 또 한 번 대리 여행을 떠날 수 있게 되어 기쁜 마음이다”라고 이야기했다.

‘지구마불2’는 시즌1과는 차원이 다른 재미를 예고하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대리 여행가 노홍철과 주우재가 본 ‘지구마불2’의 달라진 점은 무엇일까. 이에 대해 노홍철은 “스케일이 월등히 커졌다. 이동 반경도, 이동 인원도, 이동 간 상황도, 그에 따른 재미도 전작보다 높아졌다”며 한층 커진 스케일을 자랑했다.

주우재는 “스케일도 커졌지만, 무엇보다 곽빠원 세 명의 각성의 정도가 달라졌다”며 “세 분 다 더 다양한 장면을 보여주기 위해 몸을 던져 여행을 한 것 같다”고 말해 각성한 곽빠원이 보여줄 여행을 기대하게 했다.

여행 성향이 극과 극으로 다른 대리 여행가 노홍철과 주우재는 다양한 시청층의 공감을 유발했다. 시즌1을 보는 내내 직접 여행을 가고 싶어 하고, 방송 후 빠니보틀, 곽튜브와 실제로 여행을 다녀오기도 한 노홍철은 시즌1 중 가장 가고 싶었던 나라로 탄자니아를 뽑으며 “시즌1을 보며 빠니보틀이 방문했던 탄자니아의 쳄카 온천을 가장 가보고 싶었다. 킬리만자로산에서 내려오는 물로 채워진 수심도, 온도도 수영하기에 적당한 온천이 마음을 온전히 사로잡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시즌2에서는 더욱 어마어마한 콘텐츠가 있다고 스포일러를 날리며 “여행자라면 맞닥뜨릴 수 있는 여러 가지 경우의 수가 카메라에 고스란히 담겨 있더라. 낯선 땅에서의 막연한 판타지를 시원하게 깨 주는 상황이 많으니 기대하셔도 좋다”고 덧붙였다.

실제 여행보다 대리 여행을 좋아하는 4K 여행 마니아였지만, ‘지구마불’ 덕분에 여행의 매력을 느끼고 직접 비행기표를 발권할 정도로 프로 여행러가 된 주우재는 “시즌1 촬영을 하며 곽빠원 덕분에 여행을 떠나지 않아도 대리 여행의 기분을 만끽할 수 있었다. 시즌2의 모든 여행을 아직 다 본 건 아니지만 시즌1보다 더욱 대리 여행 욕구를 충족시켜주는 콘텐츠들이 가득하더라”고 이야기해 호기심을 더했다.

마지막으로 노홍철과 주우재는 ‘지구마불2’ 첫 방송을 애타게 기다리고 있는 시청자들에게 끝인사와 관전포인트를 전했다. 노홍철은 “여행 유경험자에게는 강한 공감을, 여행을 준비 중인 분들께는 탄탄한 정보를, 여행 무경험자에게는 대리 만족을 선사할 예정이다. 티켓팅 없이 기분 좋게 함께 떠나보자”고 말해 ‘지구마불2’에서 펼쳐질 여행의 설렘을 자극했다.

또한 주우재는 “이제 곧 만나게 될 곽빠원의 세계 여행 기대 많이 해주시고, 이번 여행에는 다양한 캐릭터를 가진 여행 파트너들도 등장하니 저희와 함께 재밌게 즐겨주시길 바란다”며 ‘지구마불2’에 새롭게 도입된 ‘여행 파트너’에 대한 호기심을 유발했다.

더불어 대리 여행가 노홍철, 주우재의 성장 모먼트도 시즌2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시즌1을 통해 프로 대리 여행가 된 두 사람이 더욱 업그레이드된 입담으로 재미를 더할 예정인 것. 이와 함께 노홍철, 주우재와 곽빠원의 한층 더 깊어진 케미도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은다.


이처럼 가이드 노홍철과 주우재 모두가 자신만만하게 시즌1보다 더욱 재미있고, 유익하다고 말한 ‘지구마불 세계여행2’는 오는 3월 9일 토요일 저녁 7시 50분 ENA에서 첫 방송된다. 첫 방송에서는 본격적인 여행에 앞선 '스페셜 라운드'로 시즌1 우승자 원지의 우승 상품인 '고급 열차 여행기'가 먼저 공개된다.


전자신문인터넷 이준수 기자 (junso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