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사진=지비레이블

알렉사(AleXa)의 특별한 매력이 환하게 빛났다.

소속사 지비레이블은 오늘(10일) 정오 알렉사의 공식 SNS를 통해 새 미니 앨범 'GIRLS GONE VOGUE(걸스 곤 보그)'의 하이라이트 메들리 영상을 오픈했다.

공개된 영상은 알렉사의 새 앨범 수록곡 5개 음원 일부 미리듣기와 함께, 곡 분위기마다 여러 콘셉트의 의상을 입은 채 다양한 매력을 발산하는 알렉사의 모습이 담겨있다. 마마무 문별이 피처링한 1번 트랙 'Star(스타, Feat. 문별 of Mamamoo)'로 시작되는 영상은 감성적 분위기의 음원 일부와 함께 햇살 아래 청순하면서도 소녀틱한 분위기를 낸 알렉사의 모습이 담겨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화려한 퍼를 입은 채 보그의 감각적이면서 진취적인 느낌을 살린 2번 트랙이자 타이틀곡 'Back In Vogue(백 인 보그)', 화이트 니트로 따뜻하면서 밝은 분위기를 자아낸 'Endorphine(엔돌핀)', 붉은 퍼와 올림머리로 강한 여성의 모습을 담아낸 'BLACK OUT(블랙 아웃)', 알렉사하면 떠오르는 트렌디한 무드를 옮겨낸 'Please try again(플리즈 트라이 어게인)'까지 다채로움이 담긴 음원과 비주얼로 앨범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이번 하이라이트 메들리를 통해 공개된 'GIRLS GONE VOGUE'의 음원 일부는 짧지만 완성도 높은 멜로디들로 K팝 팬들의 기대감을 충족시키기에 충분했다. 다양한 장르와 무드의 곡으로 구성된 'GIRLS GONE VOGUE'가 알렉사의 탄탄한 보컬과 화려한 퍼포먼스까지 만나면 어떤 퀄리티를 빚어낼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알렉사의 이번 앨범은 마마무, 원어스 제작사인 RBW의 '히트곡 제조기' 황성진 프로듀서가 총괄 프로듀싱을 맡았으며, 타이틀곡 'Back In Vogue'는 방탄소년단(BTS), NCT,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레드벨벳 등의 곡을 작업한 K팝 대표 송라이터 팀 Moonshine과 Sunshine이 프로듀싱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알렉사 역시 수록곡 'BLACK OUT' 작사, 작곡에 참여해 아티스트로서의 면모를 뽐낼 예정이다.


알렉사가 미국 NBC 대규모 경연 프로그램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American Song Contest)'에서 우승 이후 처음 발매하는 새 미니 앨범 'GIRLS GONE VOGUE'는 오는 11일 오후 12시(한국 시간) 전 세계 동시 발매된다. 알렉사는 같은 날 오전 11시 프레스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 국내 컴백 활동에 돌입한다.


전자신문인터넷 홍은혜 기자 (graceho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