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유아가 데뷔 첫 솔로앨범을 통해 다양한 순수매력을 드러내며, 자신만의 음악적 정체성을 만들어나간다.

Photo Image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7일 WM엔터테인먼트 공식 유튜브에서는 오마이걸 유아의 첫 솔로앨범 'Bon Voyage'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쇼케이스는 MC훈(김경훈)의 사회와 함께 △타이틀곡 '숲의 아이' 무대 및 뮤비상영 △수록곡 '자각몽' 무대 △기자 Q&A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오마이걸 5년이 만든 순수' 유아 첫 앨범 Bon Voyage

앨범 'Bon Voyage'는 오마이걸 유아가 데뷔 5년만에 솔로 아티스트의 첫 발을 내딛는 작품이다.

Photo Image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지난해 Mnet 퀸덤에서의 대활약을 비롯해 '불꽃놀이', '비밀정원', '다섯 번째 계절', '살짝 설렜어' 등 대표곡과 함께 단계적인 성장을 거듭해온 '콘셉트 요정돌' 오마이걸의 대표 퍼포머인 그녀의 다채로운 감성과 음악적 진가를 새롭게 만날 수 있는 작품으로 인식되면서 주목받고 있다.

유아는 "5~6년을 함께 해온 멤버들과 따로이 무대에 선다는 것이 부담이라 처음에는 거절했으나, 멤버들과 회사의 적극적인 응원과 권유로 새롭게 도전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앨범은 총 5트랙으로 구성된다. 우선 정글리듬 변주와 함께 유아의 신비로운 음색이 두드러지는 신스팝 '숲의 아이'가 전면에 선다.

Photo Image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어 △유아의 리드미컬 보컬이 돋보이는 북유럽풍 트로피컬 팝 '날 찾아서(Far)' △레트로 펑크 풍이 두드러지는 R&B 댄스곡 'Diver' △저음보컬과 함께 몽환적인 감각이 두드러지는 자각몽(Abracadabra) △피아노 소리에 맞춰 맑고 섬세한 감성을 표현하는 팝발라드 'End Of Story' 등 오마이걸이 표현해온 순수한 감각과 함께 솔로 아티스트 유아의 다양한 보컬매력과 감성이 담긴 곡들이 뒤를 받친다.

유아는 "날찾아서·자각몽 등 중독성 넘치는 곡들과 함께 저만의 다양한 색을 많이 보여줄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미니앨범을 선택했다"고 말했다.

◇'요정돌 오마이걸의 태초 순수함' 유아 솔로 타이틀곡 '숲의 아이'

실제 무대로 접한 '숲의 아이'와 '자각몽'은 '오마이걸의 프리퀄'이라 할만큼 오마이걸로 보여온 몽환적이면서도 순수한 감각을 집중적이면서도 다양하게 나타내고 있었다.

Photo Image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우선 타이틀곡 '숲의 아이'는 몽환적인 시네마틱 사운드의 부드러운 흐름 속에 유아의 맑은 보컬이 더해지면서 맑고 순수한 자연의 느낌을 줬다.

특히 드롭과 함께 펼쳐지는 하이라이트 파트는 자연을 묘사하는 댄서들의 다채로운 움직임과 맞물려, 기존 절부분의 몽환순수한 감각을 리드미컬하게 표현하면서 '순수소녀의 질주'를 자연스럽게 떠오르게 했다.

유아는 "숲의 아이는 몽환적인 시작과 함께 다이내믹하고 신선한 대자연스러운 느낌을 주는 곡이다. 어려운 시기에 힐링을 전하고 싶은 마음도 함께 담았다"라고 말했다.

Photo Image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수록곡 '자각몽'은 표현방식은 조금 다르지만 유아가 표현하고자 한 몽환적이면서도 순수한 감각을 더욱 집중적으로 보여주는 듯했다. 물론 유려하고 맑은 보컬로 이뤄진 타이틀곡의 화사함과는 사뭇 다르지만, 몽환적인 저음보컬이 주는 안정감과 역동성은 순수하고 맑은 음악적 이미지를 좀 더 진하게 다가오게 했다.

유아는 "자각몽은 꿈인지 현실인지 모를 가사표현과 단어반복 등으로 중독성이 짙은 노래다. 이 곡 속에서 제가 어떻게 음악을 표현하고 자연스럽게 녹아들었는지 봐주셨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유아, "오마이걸 멤버로든 솔로로든 계단식으로 성장하고 싶다"

Photo Image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전체적으로 타이틀곡 '숲의 아이'와 수록곡 '자각몽'으로 바라본 오마이걸 유아의 첫 솔로앨범 'Bon Voyage'는 순수소녀 매력을 다양하게 보여준 오마이걸의 기본 정체성을 유아만의 스타일로 좀 더 투명하게 보여주는 바라 볼 수 있다.

유아는 "솔로 유아의 첫 여정을 나타내는 앨범이다. 근래들어 '살짝 설렜어'와 '돌핀'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이후이기도 하고, 멤버들 없이 혼자 한다는 것에 많은 부담이 있었지만 멤버들의 응원으로 그만큼 더 열심히 준비했다"라고 말했다.

Photo Image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어 "저희 오마이걸이 그랬듯,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저 유아도 퍼포머 이상의 아티스트로서 가진 다양한 음악적 정체성을 보여드리면서 계단식으로 점차 성장하고 싶다. 보시는 분들도 저와 함께 한걸음씩 나아갔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오마이걸 유아는 금일 오후 6시 미니앨범 'Bon Voyage'을 발표, 타이틀곡 '숲의 아이'로 첫 솔로활동에 나선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