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그림으로 쉽게 이해하는 하루 3분 기업공시 정복
핵심 꿰뚫는 그림으로, 공시 쉽고 명쾌하게 설명!

언론사에서 산업부 기업팀장, 경제부 경제정책팀장, 산업 담당 데스크 및 증권 담당 데스크 등을 거친 전직 기자 출신 김수헌 작가의 신작 ‘1일 3분 1공시’가 출간됐다.

코로나19 여파로 난생처음 주식투자에 뛰어든 사람들이 폭증하면서 주식시장은 그 어느 때보다 뜨겁다. 금쪽같은 재산을 쪼개 주식투자에 나선 이들에게 투자는 ‘생존’의 문제다. 생존을 소문과 감에 맡겨서는 안 된다. 투자승률을 높이려면 투자할 기업을 철저하게 분석해야 한다. 투자 가치가 높은 기업, 주가의 향방, 매수‧매도 시점 등 투자자들이 궁금해 하는 모든 정보가 ‘기업공시(公示)’ 안에 있다.

기업공시에는 자금 조달 방법, 분할·합병, 중요한 영업 부문이나 자산 양수도, 경영권 이전, 지분 변동, 주식 공개매수, 재무 내용 등 기업의 중요한 의사결정이 모두 담겨 있다. 기업공시를 추적해보면 기업의 과거와 현재를 이해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미래도 가늠할 수 있다.

‘기업경영에 숨겨진 101가지 진실’, ‘기업공시 완전정복’ 두 권의 책으로 공시의 효용성을 일깨운 김수헌 저자는, 오랫동안 기업공시를 쉽게 설명할 방법을 모색해왔다. 그가 찾은 답이 ‘그림’이다. 한 장의 그림은 백 마디 말보다 몇 장에 걸쳐 써내려간 글보다 전달력이 강하다.

이 책은 어떤 페이지를 넘겨도 왼쪽에는 글, 오른쪽에는 그림이 있다. 그림은 글의 핵심을 보다 명료하게 전달한다. 뿐만 아니라 기업공시의 핵심 개념을 머릿속에 각인시키는 역할을 한다.

이 책은 하나의 주제를 한 페이지의 글과 한 페이지의 그림으로 압축해 보여준다. 하나의 주제를 완독하는 시간은 3분이면 충분하다. 자기 전에 잠깐, 지하철 타고 이동하면서 잠깐, 컵라면에 물 부어 놓고 기다리면서 잠깐…···. 낙숫물이 댓돌을 뚫듯이, 하루 3분이 쌓이면 어느새 기업공시를 정복하게 될 것이다.

끝으로 저자는 현대산업개발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LG유플러스의 전자결제사업 매각, 전환우선주를 활용한 아모레퍼시픽그룹의 경영승계 등 실제 사례와 회계 지식을 종횡무진 넘나들며, 기업공시를 경영·재무·투자 관점에서 유기적으로 설명한다.

저자소개 | 김수헌

언론사(중앙일보, 이데일리 등)에서 사회부, 산업부 기업팀장, 경제부 경제정책팀장, 산업 담당 데스크 및 증권 담당 데스크 등을 거쳤다. 기업의 국내외 거래를 둘러싼 뒷거래를 추적한 여러 건의 특종기사로 기자협회 기자상을 수상하였다. 2012년 글로벌 경제 분야 국내 최고의 전문기자들과 함께 글로벌 금융시장과 경제를 분석하는 전문매체 ‘글로벌모니터’를 설립하여 대표를 맡고 있다.

그는 회계와 재무 관점에서 기업과 자본시장을 오랫동안 분석해왔다. 시장에서 벌어지는 사건과 이슈를 쉽게 설명하면서도 통찰력이 돋보이는 분석으로 주목받고 있다. 강의가 본업은 아니지만, 틈나는 대로 기업체와 증권사 임직원, 기자, 경영학도 등을 대상으로 강연 활동을 하고 있고, 삼일아카데미에서는 직장인을 대상으로 기초 교양 회계를 가르치기도 했다.

기업공시 관련 저서는 ‘기업경영에 숨겨진 101가지 진실’, ‘기업공시 완전정복’이 있다. 회계 관련 저서는 ‘1일 3분 1회계’(공저), ‘하마터면 회계를 모르고 일한 뻔했다!’(공저), ‘이것이 실전 회계다’(공저)가 있다.

저자 : 김수헌
출판사명 : 어바웃어북
출판년월일 : 2020. 7. 27
정가 : 16,800원
총 페이지 : 297쪽

전자신문인터넷 소성렬 기자 hisabisa@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