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는 웹콘텐츠 운영 이미지, 영상 관리의 A to Z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비대면 문화의 확산으로 소비재, 유통 산업은 온라인 서비스 강화에 나섰다. 이제 유통산업의 성패는 온라인 고객을 어떻게 사로잡느냐에 달렸다. 실제로 글로벌 유력 소비재, 유통 기업들의 도산이 줄짓는 가운데 기업들은 온라인 전략에 승부수를 던지고 있다. 팬데믹 상황이 나아진다고 하더라도, 온라인 쇼핑의 편리함을 맛본 고객의 발길을 오프라인으로 돌리기 까지는 꽤나 많은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고객은 빠르고 몰입도 높은 디지털 경험을 원한다. 고품질의 이미지와 비디오는 향상된 웹 경험과 함께 사용자 몰입도가 높기 때문이다. 그리고 언제 어디서나 모바일 디바이스에서도 즐길 수 있어야 한다. 그런데 고품질의 웹 경험을 전송하는 과정은 복잡한 전송 프로세스를 수반한다.

기업들은 고품질의 온라인 콘텐츠를 빠르고 안전하고 전달할 수 있어야 사용자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다. 그렇지 않으면 사용자는 빠르게 다른 서비스로 눈을 돌리기 때문이다.

Photo Image
<이미지제공=게티이미지뱅크>

웨비나 전문방송 전자신문 올쇼TV는 6월 24일 수요일 오전 10시 30분 부터 11시 30분까지 "온라인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는 웹콘텐츠 운영 이미지, 영상 관리의 A to Z"이라는 주제로 무료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웨비나에서는 아카마이 이미지 &비디오 매니저(Akamai Image & Video Manager)를 통해 온라인 고객의 마음을 사로잡는 웹콘텐츠 운영을 위한 디지털 환경 구축에 대해 낱낱이 알아본다.

아카마이 이미지&비디오 매니저는 모든 디바이스와 브라우저에 가장 적합한 품질, 포맷, 크기의 조합으로 이미지와 비디오를 지능적으로 최적화한다. 관리자는 빠르고 간편하게 이미지와 영상을 관리할 수 있으며, 자사의 고객에게 몰입도 높은 고품질 웹•모바일 경험을 제공한다.

아카마이(Akamai)는 20여년 이상 전세계 가장 광범위한 콘텐츠 전송 네트워크(CDN : Contents Delivery Network)를 통해 엣지 상에서 고객향 콘텐츠 전송을 가장 빠르고 안전하게 전달하고 있다.

행사 관련 자세한 내용과 무료 참관 신청은 관련 페이지(http://www.allshowtv.com/detail.html?idx=220)에서 확인할 수 있다.

Photo Image

이향선 전자신문인터넷기자 hyangseon.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