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이 3년4개월만의 첫 정규앨범으로 완성된 자신들만의 컬러를 강렬하게 전한다.

Photo Image
<펜타곤이 3년4개월의 역작 'UNIVERSE : THE BLACK HALL'으로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드러낸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12일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는 펜타곤 정규1집 'UNIVERSE : THE BLACK HALL(유니버스 : 더 블랙홀)'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쇼케이스는 아나운서 신아영의 사회와 함께 △타이틀곡 Dr.베베 무대 및 뮤비상영 △기자 Q&A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3년4개월이 만든 음악적 자신감' 펜타곤 UNIVERSE : THE BLACK HALL

펜타곤 'UNIVERSE : THE BLACK HALL(유니버스 : 더 블랙홀)'은 지난해 7월 미니9집 'SUM(ME:R)' 이후 7개월만의 신작이자, 데뷔 3년4개월만에 처음 선보이는 펜타곤의 첫 정규앨범이다.

Photo Image
<펜타곤이 3년4개월의 역작 'UNIVERSE : THE BLACK HALL'으로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드러낸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이 앨범은 미니9집에 이르는 동안 유쾌청량함과 카리스마 등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여왔던 펜타곤의 매력을 총합적으로 볼 수 있는 작품이자, '블랙홀'이라는 키워드에 투사된 이들의 새로운 음악적 무한대 세계를 여는 서막으로서의 의미를 지닌다.

진호는 "데뷔 당시부터 자신감있을 때 정규앨범을 내겠다 생각해왔다. 3년4개월간 적지않은 앨범을 내면서 이제야 저희의 음악적 색깔을 찾았다고 생각해서 이번에 내게 됐다"라고 말했다.

Photo Image
<펜타곤이 3년4개월의 역작 'UNIVERSE : THE BLACK HALL'으로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드러낸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후이는 "우주 안에서 8명의 펜타곤 멤버들이 만나 새로운 세상을 만들어간다는 기본 틀에 맞춰서 세부적으로 구성한 앨범으로, 펜타곤의 다양한 음악매력을 한번에 볼 수 있는 작품이자 새로운 서막을 여는 작품"이라고 말했다.

트랙은 총 11곡에 달한다. 리더 후이와 멤버 우석이 함께한 타이틀곡 'Dr. 베베'를 필두로 △섹시테마의 EDM곡 'THE BLACK HALL' △이성을 향한 강한 끌림을 표현한 'Zoom Up' 등의 섹시느낌의 곡들이 전면을 채운다.

Photo Image
<펜타곤이 3년4개월의 역작 'UNIVERSE : THE BLACK HALL'으로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드러낸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또 △슬픔을 감추기 위한 모습을 그린 '빗물 샤워' △이별한 연인에 대한 잊지못하는 마음을 그린 'Die For You' △권태기를 겪는 연인들의 감정을 그린 TALK 등 발라드톤에 가까운 감성곡라인업과 △사랑하는 사람을 향한 마음을 청량하게 표현한 'Worship U' △'Someday (Song By 진호, 후이)' △'도망가자 (HAPPINESS KR Ver.)' △'소행성 (Asteroid)' △'동백꽃' 등 팬과 멤버들을 향한 펜타곤의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한 곡들이 뒤를 받친다.

일련의 곡들은 '자체제작돌'이라는 수식어를 입증함과 동시에 한층 진화된 펜타곤의 음악적 감각과 매력을 기대케하기에 충분하다.

Photo Image
<펜타곤이 3년4개월의 역작 'UNIVERSE : THE BLACK HALL'으로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드러낸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키노는 "22개 도시를 도는 월드투어를 돌면서 한 단계 성장했다고 생각한다. 그를 새롭게 선보이는 작품으로서 이번 정규앨범의 의미가 있다"라며 "펜타곤에 있어 뗄 수 없는 존재인 유니버스(우주, 팬덤명) 연관된 세계관을 놓고 다양한 논의 끝에 준비했다"라고 말했다.

◇'청량함, 묵직함과 만나 날카로운 카리스마 되다' 타이틀곡 Dr.베베

Photo Image
<펜타곤이 3년4개월의 역작 'UNIVERSE : THE BLACK HALL'으로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드러낸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타이틀곡 'Dr.베베'는 힙합 리듬을 바탕으로 한 일렉트로닉 장르로, 'Love, Fall, Hurt and Crazy' 등 사랑의 굴레를 뜻하는 4가지 테마 속의 다양한 감각들을 표현함과 동시에, 이 굴레에서 벗어나게 해줄 유일한 'BeBe'를 향한 목소리를 강렬하게 담아내고 있다.

실제 무대와 뮤비로 본 'Dr.베베'는 사랑의 굴레에 갇힌 남자의 거친 모습을 다각적으로 그려내고 있는 듯 했다.

Photo Image
<펜타곤이 3년4개월의 역작 'UNIVERSE : THE BLACK HALL'으로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드러낸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묵직한 베이스라인을 배경으로 청량한 컬러의 보컬톤과 신디사이저가 맞물리는 바는 날카로우면서 강렬한 펜타곤만의 카리스마 콘셉트와 함께, 다양한 앨범 속에서 보여온 펜타곤만의 음악성향을 한번에 보여주는 듯 했다.

여기에 각 멤버들이 펼치는 칼군무와 함께 폭넓은 무대를 배경으로 댄서들과 함께 펼쳐지는 드라마틱한 무대구성은 '사랑의 굴레를 헤매는 남자의 모습'을 테마로 한 타이틀곡의 매력을 박진감 넘치게 표현하는 듯 보였다.

Photo Image
<펜타곤이 3년4개월의 역작 'UNIVERSE : THE BLACK HALL'으로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드러낸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러한 부분은 뮤비에서도 고스란히 드러났다. 모노톤 색감부터 레드·블루톤 조명 아래 눈을 가린 모습부터 묶인 모습, 달려나가는 모습 등 다양한 'Love, Fall, Hurt and Crazy' 테마를 배경으로 화려하게 펼쳐지는 칼군무 포인트는 상대를 향해 절절하게 외치는 남자의 매력적인 모습을 잘 담아낸 듯 보였다.  

Photo Image
<펜타곤이 3년4개월의 역작 'UNIVERSE : THE BLACK HALL'으로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드러낸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후이는 "타이틀곡 Dr.베베는 첫 정규앨범에 담아낸다는 점 때문에 계속 어려워했던 가운데서 가장 늦었지만 빠르게 마무리된 곡"이라며 "음악적으로도 무대로도 해보지 못했던 것을 다 해보면서 화려한 스케일의 무대를 만들고자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펜타곤 "기존 펜타곤 음악의 집합체, 다양한 매력 인정받고파"

전체적으로 펜타곤 정규 1집 'UNIVERSE : THE BLACK HALL(유니버스 : 더 블랙홀)'은 '자체제작돌'로서 단단히 쌓아온 펜타곤만의 음악세계를 거친 듯 부드러운 카리스마 톤으로 완성해낸 작품이라 볼 수 있다.

Photo Image
<펜타곤이 3년4개월의 역작 'UNIVERSE : THE BLACK HALL'으로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드러낸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후이는 "이번 'UNIVERSE : THE BLACK HALL'는 9장의 미니앨범과 함께 완성해온 음악세계를 응축해놓은 집합체다. 이번 앨범과 타이틀곡 'Dr.베베'를 통해 저희를 보시는 분들께 뚜렷하게 매력을 각인시키고, 밝고 귀여움과 카리스마를 동시에 보여줄 수 있는 그룹으로서 인정받고 싶다"라고 말했다.

한편 펜타곤은 이날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UNIVERSE : THE BLACK HALL' 전곡을 공개, V라이브 생방송으로 진행될 팬쇼케이스와 함께 타이틀곡 'Dr.베베'로의 공식활동에 나선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