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사진=기상청) >

대전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19일 오전 3시 34분께 대전 유성구 북서쪽 8㎞ 지점에서 규모 2.1의 지진이 발생했다.
 
지진의 위치는 북위 36.42도, 동경 127.30도, 지하 20㎞로 관측됐다.
 
지진의 규모가 작아 피해는 아직까지 접수된 바 없다. 대전 시민들은 이번 지진으로 인해 약한 진동을 감지한 것으로 보인다.
 
대전 지진에 누리꾼들은 “부산 중구에서도 아주 미세하게 느꼈다. 대전은 너무 먼데 뭐지?”. “나만 느꼈나? 자다가 깼다”, “대전 사는데 새벽에 우르르쾅 소리가 들렸다. 천둥소리랑은 진짜 다른 소리다”, “대전에서 요새 자잘하게 지진이 많이 일어나네”, “대전 사는데 지진은 못 느꼈지만 무섭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