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협업해 청소기 사용법을 수어로 안내한다고 2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3일 제 27회 ‘농아인의 날’을 맞아 문화체육관광부가 진행하는 ‘수어와 만나다’ 프로젝트에 동참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농인의 가전 제품 접근성을 향상시키고자 한다”고 말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농인이 수어 통역 서비스가 제공되는 QR코드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전용 엠블럼을 디자인해 배포했다.

삼성전자 비스포크 제트 AI 스틱청소기와 비스포크 제트 봇 AI 로봇청소기 사용법을 수어로 안내한다. 제품 포장 박스에 ‘수어를 만나다’ 엠블럼이 적용되는 6월 말부터 삼성전자 제품 포장 박스 QR 코드를 촬영하면 수어 영상을 볼 수 있다. 삼성전자서비스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에서도 영상 시청이 가능하다. 영상에는 청소를 도와주는 비스포크 제트 AI와 비스포크 제트 봇 AI 제품 소개와 먼지를 알아서 비워주는 청정 스테이션 사용법, 청소 구역과 목적에 따른 브러시 선택 방법, 스마트싱스(SmartThings) 연동 방법 등을 담았다.

삼성전자는 지난해부터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수어 상담 서비스를 도입해 판매, 서비스, 설치 전 영역에서 수어 통역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보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더 많은 고객이 편리하게 제품을 쓸 수 있게 하려고 이번 프로젝트에 참가했다”고 말했다.

Photo Image
삼성전자는 비스포크 제트 청소기 사용법을 수어로 안내한다고 2일 밝혔다. 삼성전자 제공

김신영 기자 spicyzer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