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아이폰14와 아이폰14 플러스>

애플이 다음달 7일 국내에서 아이폰14 시리즈와 애플워치8 등 신제품을 출시한다. 사전 예약은 오는 30일부터 진행된다.

출시 제품은 아이폰14 시리즈 △아이폰14 △아이폰14 플러스 △아이폰14 프로 △아이폰14 프로 맥스 4종류다. 애플워치 시리즈 △애플워치8 △애플워치SE △애플워치 울트라 3종도 함께 선보인다. 애플스토어와 공인 리셀러, 이동통신사를 통해 사전예약이 가능하다.

가격은 128GB 기준 아이폰14 125만원, 아이폰14 플러스 135만원, 아이폰14 프로 155만원, 아이폰14 프로맥스 175만원이다. 애플이 미국 기준 출고가를 동결했지만, 환율 등 영향으로 국내 판매 가격은 올랐다. 아이폰14의 경우 16만원, 아이폰14 프로는 20만원이 인상됐다.

최상위 모델인 아이폰14프로맥스 1테라바이트(TB) 가격은 250만원으로 책정됐다. 아이폰13프로맥스 1TB에 비해 33만원이 올라, 출시 모델 중 인상폭이 가장 크다.


애플워치 시리즈도 가격이 인상됐다. 애플워치8 59만9000원, 애플워치 SE 35만9000원, 애플워치 울트라 114만9000원이다.


정예린기자 yesl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