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더 뉴 기아 레이.>

경차 레이가 5년 만에 새로운 얼굴로 돌아온다. 기아는 9월 초 출시를 앞둔 레이 상품성 개선 모델 '더 뉴 기아 레이' 디자인을 10일 공개했다.

더 뉴 기아 레이는 기아 디자인 철학 오퍼짓 유나이티드 네 가지 속성 중 하나인 '이유 있는 즐거움'에서 영감을 받은 세련된 이미지를 강조한다.

Photo Image
<더 뉴 기아 레이.>

전면부는 스타맵 시그니처 라이팅과 면을 깔끔하게 처리한 센터 가니시(중앙부 장식)를 수평으로 길게 배치했다. 이를 통해 확장된 타이거 페이스를 구현했다. 편평하고 각진 범퍼 디자인은 휠을 감싼 차체 볼륨감과 조화로운 대비를 이룬다. 범퍼 하단부에 적용한 스키드 플레이트(차체 하부 보호판)는 안정적 느낌을 더한다.

측면부는 다양한 선이 조화를 이루는 기하학적 조형의 15인치 알로이 휠을 장착했다. 후면부는 새로운 디자인의 리어 콤비램프를 적용했다. 램프 가장자리 스타맵 시그니처 라이팅은 차폭을 시각적으로 확장한다. 비노출형 테일 게이트 손잡이를 적용하고 강인한 느낌의 리어 범퍼 디자인으로 전면부와의 통일감을 연출했다.

Photo Image
<더 뉴 기아 레이 실내.>

실내는 신규 4.2인치 LCD 클러스터 디자인을 선보인다. 현대적 이미지를 보여주는 라이트 그레이 인테리어도 추가했다.


기아는 다음 달 초 출시 시점에 맞춰 더 뉴 기아 레이의 경쟁력 있는 상품성에 대한 상세 정보를 공개할 계획이다.


정치연기자 chiye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