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지난 6일 경북도청에서 경상북도 디지털 신원인증 마이데이터 플랫폼 구축 착수보고회가 열렸다. 사업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아이콘루프(대표 김종협)는 경북도 디지털 신원인증 마이데이터 플랫폼 구축사업을 수주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차세대 신원인증 기술을 활용한 도민 수요 중심의 통합 서비스 플랫폼을 구축해 도민 경제와 도정의 디지털 혁신을 실현하기 위해 실시하는 것이다.

경북도 디지털 신원인증 마이데이터 플랫폼은 복지, 행정, 신원인증 등 축적된 데이터를 활용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에 대한 이익을 정보 주체인 도민에 환원해 스스로 자신의 데이터를 NFT(대체불가능토큰)화해 자유롭게 거래할 수 있는 마이데이터 기반 서비스로 제공할 예정이다.

아이콘루프는 자체 블록체인 코어 엔진 루프체인(loopchain)을 기반으로 DID(분산신원인증) 기술을 적용한 경북도민증과 청소년증을 발급해 간편한 신원인증을 도모할 계획이다. 자체 개발한 PDS(개인데이터저장소) 기술 기반으로 비대면 보조금 지급 체계를 구현해 개인정보 저장·관리 안정성과 편리성을 향상할 계획이다.

DID 신원인증 플랫폼 기반 경북도민증과 청소년증을 구현하면 보조금 수혜 대상 여부를 편리하게 확인하고 비대면으로 신청할 수 있다. 행정 서비스뿐만 아니라 커뮤니티, 도정 홍보 등 편의 기능도 활용할 수 있다. 추후 공공시설과 관광지 방문 시 QR 체크인 기능으로도 확대할 예정이다.


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는 “자사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한 이번 플랫폼으로 정보 주체인 도민이 편리하고 안전한 행정 서비스를 누리고 자신의 정보를 스스로 통제·관리할 수 있는 생태계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