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기아 더 뉴 셀토스.>

기아가 도심형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더 뉴 셀토스' 디자인을 보여주는 내·외관 이미지를 30일 처음 공개했다.

더 뉴 셀토스는 2019년 7월 출시 이후 3년 만에 선보이는 셀토스의 상품성 개선 모델이다. 셀토스는 동급 시장 판매 1위에 오르는 등 출시 직후부터 기아를 대표하는 소형 SUV로서 독보적 강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Photo Image
<기아 더 뉴 셀토스.>

기아는 더 뉴 셀토스는 신규 디자인 철학인 오퍼짓 유나이티드(상반된 개념의 창의적 융합)의 다섯 가지 속성 중 '미래를 향한 혁신적 시도'에서 영감을 받은 대담하고 미래지향적 외장 디자인을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실내는 '인간의 삶을 위한 기술'을 바탕으로 고급스럽고 하이테크한 이미지를 보여준다.

Photo Image
<기아 더 뉴 셀토스.>

전면부는 웅장한 느낌의 메시 라디에이터 그릴을 적용하고 이를 가로지르는 스타맵 시그니처 라이팅, 와이드한 형상의 LED 프로젝션 램프를 적용했다. LED 주간주행등(DRL)의 세로 조형과 수직으로 연계한 안개등은 존재감을 강조한다. 라디에이터 그릴과 조화를 이룬 스키드플레이트는 깔끔한 인상이다.

측면은 균형 잡힌 실루엣과 볼륨감 있는 캐릭터 라인으로 역동적 감성을 담았다. 18인치 전면 가공 타입 휠은 단단한 이미지를 구현한다. 후면부 역시 스타맵 시그니처 라이팅을 가로로 길게 적용했다. 백업 램프와 리어 리플렉터로 통일감 있는 디자인을 완성했다.

Photo Image
<기아 더 뉴 셀토스 실내.>
Photo Image
<기아 더 뉴 셀토스 실내.>

실내는 수평적 이미지에 하이테크한 감성을 더해 고급스러움을 표현했다. 10.25인치 클러스터와 10.25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화면을 연결한 파노라마 디스플레이를 배치해 시인성을 높였다. 통합형 컨트롤러와 전자식 변속 다이얼(SBW) 등 첨단 편의 장비도 갖췄다.


기아는 내달 15일 2022 부산국제모터쇼에서 더 뉴 셀토스 실제 차량을 최초로 전시해 관람객에게 선보일 계획이다.

정치연기자 chiyeon@etnews.com